북구, 포스트 코로나 대비 ‘온라인 과학교실’ 운영
북구, 포스트 코로나 대비 ‘온라인 과학교실’ 운영
  • 김시온 기자
  • 승인 2020.07.01 13:38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이달부터 지역아동센터 학생 150명 대상 ‘드론’ 주제 ‘온라인 과학교실’ 운영
▲ 북구, 포스트 코로나 대비 ‘온라인 과학교실’ 운영
[업코리아] 광주시 북구가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문화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‘온라인 과학교실’을 운영한다.

북구는 “이달부터 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는 초등학생 저학년 150명을 대상으로 ‘온라인 과학교실 운영 및 과학꾸러미 지원 사업’을 실시한다”고 1일 밝혔다.

이번 사업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학습기회가 축소된 초등학생들이 각 가정에서 손쉽게 접할 수 있는 온라인 과학교실을 제공함으로써 건전하고 유익한 방과 후 학습 문화를 조성하고자 마련됐다.

이에 북구는 기존 집합교육 형태로 추진했던 ‘찾아가는 과학교실’을 온라인 교육으로 전환하고 4차 산업의 핵심 분야인 ‘드론’을 주제로 강의를 진행한다.

강의는 드론 이론교육 및 실습 등 2편으로 구성돼 있으며 실습에 필요한 토이드론 과학도서 직소퍼즐 미니블록 종합장 큐브 등 ‘과학꾸러미’를 배부했다.

과학꾸러미를 수령한 학생들은 경제종합지원센터 카카오톡 채널과 북구청 홈페이지 및 북구청 유튜브에 게시된 교육영상으로 학습하게 되고 교육에 관심 있는 학생 누구나 시청할 수 있다.

문인 북구청장은 “이번 온라인 과학교실이 4차 산업과 드론에 관심 있는 학생들에게 흥미와 재미를 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”며 “앞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온라인 교육시스템을 활용한 다양한 과학 프로그램을 발굴·추진해 나가겠다”고 말했다.

업코리아, UPKOREA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